한약진흥재단, 한의약의 정보화, 객관화, 표준화 위한 공청회 개최

기사입력 2018.11.15 13:08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한약진흥재단(원장 이응세)는 11월 12일(화) 14시부터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엘타워 별관 중연회장 멜론홀에서 ‘한의임상정보화사업’ 주제로 한의약 관련 교수 및 한의사 등 인사들을 초청해 한의임상정보화 실시계획과 전자의무기록 분석설계 및 데이터표준화가이드라인 마련 결과에 대한 공청회를 개최했다.

 이번 공청회는 강민수 을지대학교 의료IT교수가 좌장을 맡았으며, 대한한의사협회 최문석 부회장, 부산대학교 한의학전문대학원 권영규 원장, 보건복지부 한의약산업과 김병도 사무관, 대한한방병원협회 이의주 교수, 한국한의학연구원 한의학정책연구센터 이준혁 센터장, 서울특별시한의사회 박종웅 이사, 나눔제약 도기식 대표, 한약진흥재단 품질인증센터 원재희 센터장이 패널로 나서 한의임상정보화사업의 발전방향에 대해 토론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약진흥재단은 국가공공기관으로 기원한약재 종자․종묘 보급, 한약자원 표준화 및 고도화, 토종자원 한약재 기반 구축을 통해 의약품용 한약재 원료 생산, 한약재 품질검사, 한약제제 GMP/GLP 시설 구축, 원외탕전 시범사업 등을 주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또한 이를 기반으로 한의약 산업 전단위에서 발생할 수 있는 정보를 수집하여 분석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하고, 국민들에게는 한약에 대한 높은 정보 접근성의 체계를 마련하여 정보의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함이다. 

 한의임상정보화사업의 목표는 한약의 재배단계부터 환자에게 전달되는 최종단계까지의 정보수집과 임상정보를 데이터베이스화를 통해 향후 다양한 보건의료 자료와의 융합을 통한 분석이 가능한 한의임상정보화센터 구축하는 것이다.

 이응세 한약진흥재단 원장은 한의약의 정보화, 객관화, 표준화가 시급하다고하며, 한의임상정보화사업의 통해 한약에 대한 높은 접근성 체계를 마련하고, 이는 국민신뢰 증가로 이어질 것‘ 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메디콤뉴스 & medikom.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17657
 
 
 
 
 
  • 메디콤뉴스(http://www.medikom.co.kr)  |  설립일 : 2017년 03월 09일  |  발행인 : 윤성찬  |  501-040 경기 수원시 장안구 파장동 48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1499 / 대표전화:031-242-1409[오전9시~오후6시/도,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점심) I kimjemyung@naver.com 
  • Copyright © 2017 www.medikom.co.kr all right reserved. 
메디콤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