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한의사회, 공직한의사 26명 공중보건한의사 18명 총 44명 대상 표창장 수여

기사입력 2020.09.10 17:0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기도한의사회(회장 윤성찬)가 지난 9일 경기도한의사회관 2층 회의실에서 코로나19 방역업무에 공헌한 공직한의사 26명 공중보건한의사 18명 총 44명에게 표창장을 수여했다.

표창장 수여는 코로나19 발생에 따른 감염의 위험에도 불구하고 역학조사 및 검체요원으로 활동해준 노고에 크나큰 감사의 마음을 담아 공직한의사 26명 공중보건한의사 18명 총 44명의 노고를 격려하고자 이뤄졌다.

 

이날 표창장 수여식에는 경기도한의사회 윤성찬 회장을 비롯한 김영선 총무부회장 그리고 수상자 44명 중 공직한의사 대표로 설현 원장과 공중보겅의 대표로 박현기(경기도공중보건한의사협회 대표) 공중보건한의사 2인이 참석했다.

 

공직한의사와 공중보건한의사들의 활약은 코로나19 확산이 본격화되기 시작한 2월경부터 이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지원으로 시작해 전국 시··구내 적재적소에서 빛을 발하고 있다.

특히, 경기도 지역은 8월말 현재 전체 심층역학조사관의 80%에 해당하는 64(도청 역학

조사관 37, ·군 역학조사관 27)이 공중보건한의사로 채워져 있고, 11명은 선별진료

소에서 검체채취 임무를 수행하고 있을 정도로 코로나19 수도권 확산 방지를 위해 헌신하

고 있다.

 

또한 경기도 보건소에 근무중인 공직한의사들은 코로나19 감염병 발생 이후 역학조사와 선별진료소에서의 검체채취는 물론 각종 방역 업무와 자택격리자 모니터링 등 평상시 진료업무와 다른 업무가 계속 주어짐에도 불구하고, 야간근무 및 휴일 근무를 가리지 않고 방역의 최일선에서 수고해왔다.

 

윤성찬 회장은 “2020년 코로나19로 감염병과의 최전선에서 병마와 맞서 싸우는 여러분에게 무한한 감사와 존경을 표한다라고 말하며 방역 최일선에서 보여준 여러분들의 헌신과 열정으로 경기도 긴급의료지원단에 한의사를 명시하여 모집하는 변화를 이끌어 내었다.”고 강조했다.

이어 향후 감염병의 예방, 진단 및 치료 역시 한의사들이 당당한 주체임을 국민들과 보건의료 당국에 각인시키는 크나큰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경기도한의사회도 불합리한 제도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박현기 한의사는 수상소감에서 한의사로서 공공의료의 한 축을 맡고 있다는 점을 자랑스럽게 생각하고 있다. 지금 이렇게 공공의료에 포함되어 역학조사를 할 수 있는 것은 선배 한의사 선생님들의 노고가 있어 가능한 일이다.” 라며 선배님들의 노력이 자랑스럽게 느껴질 수 있도록 그리고 훗날 후배들에게 더 탄탄한 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마지막으로 우리가 맡은 일에 국한되지 않고, 할 수 있는 일을 찾는 능동적 자세를 유지하겠다.”고 전했다.

 

이 자리에서는 공직한의사와 공중보건한의사 업무에 있어 애로사항 및 제도개선 방향에 대해 정보 공유 및 대책 마련 등을 양 측이 함께 논의했다.

<저작권자ⓒ메디콤뉴스 & medikom.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4407
 
 
 
 
 
  • 메디콤뉴스(http://www.medikom.co.kr)  |  설립일 : 2017년 03월 09일  |  발행인, 편집인 : 박광은  | 주소: 16204 경기 수원시 경수대로 105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1499 / 간별: 인터넷신문 / 대표전화:031-242-1409 I kimjemyung@naver.com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성 명 : 박광은 전화번호 : 031-242-1409  
  • Copyright © 2017 www.medikom.co.kr all right reserved.
메디콤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