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호조무사 노조설립추진위, 전국 노조설립준비위 구성완료 워크숍 개최

노조설립 계획 논의 및 노조 관련 강의로 노조 이해도 높여
기사입력 2021.09.08 10:5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간호조무사 노조설립추진위원회(위원장 임도연, 이하 간무사노조추진위)는 지난 9월 5일 비대면 줌 화상회의 방식으로 ‘전국 간호조무사 노조설립준비위원회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워크숍은 전국 간호조무사 노조설립준비위원회 구성이 완료됨에 따라 서로 인사를 나누고 향후 계획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간무사노조추진위원 및 전국 시도회 노조설립준비위원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와 함께 대한간호조무사협회 홍옥녀 회장이 격려차 참석하여 “간호조무사 자존감을 높이고 간호조무사 권리를 스스로 지키기 위해서는 간호조무사 직종노조가 필요하다. 오늘 워크숍을 통해 간호조무사가 원하는 모습으로 발전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 중앙회가 함께 손잡고 최선을 다해 활동하겠다”라고 응원했다.

 

워크숍 참석자들은 먼저 성공회대학교 노동아카데미 주임교수이자 한울노동문제연구소 소장인 하종강 교수로부터 「한국 사회 ‘노동’ 바로 이해하기」라는 주제로 노조 관련 강의를 청취하며, 노조에 대한 이해를 높였다.

 

이어서 간호조무사 노조설립추진 관련 경과보고가 이뤄졌으며, 간호조무사 노동조합 설립을 위한 향후 계획이 논의되었다.

 

간무사노조추진위는 경과보고를 통해 9월 1일 기준으로 노조 발기인이 1,117명이 모집되었으며, 지난 7월 16일 기준으로 총 100명의 시도회별 노조설립준비위원회 구성이 완료되었다고 밝혔다.

 

워크숍에서는 발기인 관리 및 조직화, 간호조무사 노조 활동 방향, 노조 가입에 따른 간호조무사 애로사항 대응, 향후 활동에 대한 계획 논의도 이뤄졌다.

 

간무사노조추진위 관계자는 “이번 워크숍은 간호조무사 노조 설립을 위한 든든한 토대가 될 것”이라며 “탄탄하고 착실하게 준비하여 간호조무사 노조 설립이 반드시 성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간무사노조추진위는 워크숍을 기점으로 더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 매월 발기인을 대상으로 카드뉴스를 발송할 예정이며, 지역별 순회간담회, 전체 발기인 전국 워크숍 등을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노조설립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교섭 및 단체 협약 전략을 수립하고, 간호조무사가 처해있는 열악한 노동환경을 개선할 수 있는 활동을 추진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간무사노조설립추진위 사진자료 20210907]_간호조무사노조설립추진위 설립 준비위 구성완료 워크숍 개최.JPG

<저작권자ⓒ메디콤뉴스 & medikom.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81599
 
 
 
 
 
  • 메디콤뉴스(http://www.medikom.co.kr)  |  설립일 : 2017년 03월 09일  |  발행인, 편집인 : 윤성찬  | 주소: 16204 경기 수원시 경수대로 1056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1499 / 간별: 인터넷신문 / 대표전화:031-242-1409 I ggakom@ggakom.org  
  • 청소년 보호 책임자 성 명 : 윤성찬 전화번호 : 031-242-1409  
  • Copyright © 2017 www.medikom.co.kr all right reserved.
메디콤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