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경기도‧수원시‧화성시, 전국 최대 퍼레이드 공동재현

- 10.5(토)~6(일) 창덕궁 출발, 시흥행궁·수원화성·융릉까지 59km 전구간 재현
기사입력 2019.10.01 08:35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서울시, 경기도, 수원시, 화성시는 10월 5일(토)~6일(일) 이틀간, 창덕궁부터 융릉(사도세자의 묘)까지 정조대왕의 1795년 을묘년 원행 전 구간을 재현하는 국내 최대 왕실퍼레이드인 <정조대왕 능행차 공동재현> 행사를 개최한다.

『정조대왕 능행차』는 1996년 수원시가 일부 수원구간(8km)의 재현을 시작한데 이어, 2016년부터 서울시가 참여해 창덕궁에서 수원화성까지 구간을 재현하였고, 2017년에는 화성시가 참여하여 창덕궁에서 사도세자의 묘인 융릉까지 전 구간을 완벽하게 재현하였다. 2018년부터는 서울시․수원시․화성시 뿐만 아니라 경기도에서도 행사에 공동으로 참여하게 되면서 지자체 연합축제의 성공적인 사례로서의 면모를 굳건히 하게 되었다.

 총 5,043명, 말 552필이 참여하는 능행차 행렬은 서울 창덕궁에서 시흥행궁까지는 서울시(창덕궁~배다리~시흥행궁)가, 경기도 구간은 수원시(금천구청~화성행궁~대황교동)와 화성시(대황교동~현충공원~만년제~융릉)가 총 59km를 순차적(릴레이)으로 재현할 예정이다.

 시민과 함께 정조대왕 능행차 재현을 진행하기 위해 정조대왕, 혜경궁 홍씨 등 주요배역을 시민공모로 선발하였고, 창덕궁․배다리․노들섬․수원화성․융릉 등 주요 거점별로 다양한 시민참여행사가 개최된다.
   
 특히, 서울시는 올해 역사와 축제분위기를 느낄 수 있도록 행렬단에 시민 참여를 대폭 확대하여 340명의 시민이 ‘본행렬’과 ‘축제행렬’ 및 전국체전 100주년 성공기원 ‘체전행렬’에 참여한다. 



 또한 이날 행사에는 능행차 행렬 재현 뿐만 아니라 창덕궁, 세종대로사거리, 서울역광장, 노들섬, 화성행궁, 융릉 등 주요거점별로 배다리 시민체험, 먹거리 장터, 정조대왕 주제 전시관, 전통문화공연 등 다양한 시민참여 프로그램을 마련해 시민 및 국내외 관광객에게 풍성한 즐길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정조대왕 능행차의 하이라이트라 할 수 있는 배다리는 한강이촌지구에서 노들섬까지 약 300m 설치되며, 배다리와 노들섬 구간에는 서울시․경기도․수원시․화성시․용산구․동작구의 단체장(또는 부단체장)이 참석하여 배다리의 안전을 점검하는 배다리 시도식을 진행한다. 

 시민 배다리 체험은 10.5(토) 10:00~16:00 진행되며, 체험을 원하는 시민들은 한강대교 노들 직녀카페․노들 견우카페의 계단이나 엘리베이터를 통해 내려가면 배다리를 이용할 수 있고, 배다리를 통해 노들섬에 안전하고 편리하게 진입할 수 있다.

 배다리 체험은 16:00에 종료될 예정이며, 종료 후 배다리 및 노들섬 내 통행이 차단되어 노들섬 행사장 관람객은 16:00 이전에 배다리를 통해 노들섬 밖으로 이동해야 한다. 노들섬 행사장에서는 안전문제로 2019 서울 불꽃축제를 관람할 수 없다.


 정조대왕 능행차 공동재현 행사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행사 당일 서울과 수원, 화성시내 일부 구간에 대한 교통통제로 교통 혼잡이 예상된다. 이에 통제구간 주변에 교통통제와 우회안내 입간판, 현수막 설치 및 교통경찰과 모범운전자 등을 배치해 차량 우회 유도 등 교통관리를 실시하고 통제구간 내 버스 노선을 임시로 조정할 예정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역사적 고증으로 재현되는『2019년 정조대왕 능행차 공동재현』이 서울을 상징하는 대표 퍼레이드 축제로 자리매김 하길 기대하며, 효성을 실천하고 백성과 소통하고자 했던 정조대왕 능행차에 많은 시민이 참여하여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 아울러 10.5일 능행차 행렬이 지나는 동안 교통통제를 진행하므로 교통난에 대비하여 대중교통 이용과 시민 여러분의 양해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세계관광기구 UN WTO가 선정한 한국관광혁신대상 종합대상에 빛나는『정조대왕 능행차 공동재현』행사는 대한민국의 전통문화가 세계가 사랑하는 훌륭한 관광 상품이 될 수 있음을 증명했다. 서울시, 경기도, 수원시, 화성시가 제대로 만든 축제인 만큼 국민 모두가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주시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정조대왕 능행차 공동재현』이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될 수 있는 대한민국 대표 퍼레이드 축제로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며, 올해 화성시는 최초로 왕릉 안에서 축제를 진행하게 되어 보다 많은 볼거리와 능행차의 진정한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자리가 될 것” 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메디콤뉴스 & medikom.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이름
비밀번호
자동등록방지
55152
 
 
 
 
 
  • 메디콤뉴스(http://www.medikom.co.kr)  |  설립일 : 2017년 03월 09일  |  발행인 : 박광은  |  501-040 경기 수원시 장안구 파장동 48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1499 / 대표전화:031-242-1409[오전9시~오후6시/도, 일, 공휴일 제외(12시~1시점심) I kimjemyung@naver.com 
  • Copyright © 2017 www.medikom.co.kr all right reserved. 
메디콤뉴스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